여기, 근육질 몸매를 만들어주는 속옷이 있습니다. 남성용 브래지어인데요. '아마존 재팬'에서 판매 중이죠.

일본 의류 브랜드 '초로모'는 지난 1월부터 이를 판매하기 시작했습니다. 가격은 약 5만 4,000원인데요.

실제 사람 근육 모양과 같은 패드가 들어있습니다. 속은 스펀지 천인데요. 베이지와 검은색 2종이죠.

간편하게 착용할 수 있다네요. 패드 연결 부분을 목 뒤에 걸친 뒤, 앞은 가슴과 붙이면 됩니다.

패드는 몸에 딱 붙는 재질입니다. 이에 간단한 달리기 정도로는 떨어질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네요.

이뿐만이 아닙니다. 통기성도 있는데요. 여름에도 티셔츠 한 장 아래 입어도 괜찮다고 합니다.

업체는 "이걸로 오늘부터 여심 사로잡는 마초, 어디서나 멋진 가슴을 만들 수 있다"고 했습니다.

이어 "회식 자리는 물론, 데이트 중에도 인기 있어진다. 자신감을 갖고, 운동 자극도 된다"고 했죠.

이를 실제로 구매한 사람들은 후기를 남겼습니다. 별 5점 만점에 4.5점을 기록하고 있는데요.

한 여성은 "가슴팍 없는 것이 스트레스인 애인에게 선물해줬다. 꽤 자연스러웠다"고 했고요.

한 남성은 "이것을 붙이고 나갔더니, 여자들 시선이 따갑도록 가슴에 느껴졌다"라고 했습니다.

<사진출처=아마존 재팬 초로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