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CNN이 대한민국의 독도를 다케시마(독도 일본식 표기)와 병기표기로 바꿔 논란입니다. 지난 23일 뉴스에서인데요. 

이날 CNN은 러시아 군용기가 독도 인근 한국 영공을 침범한 사건을 보도했습니다. 방송에 따르면, 하단 자막에는 ‘독도’(Dokdo Island)라고 단독 표기돼 있는데요. 

하지만, 다음날 종합기사에서는 달랐습니다. 24일 공식 홈페이지에 종합 기사가 게시됐는데요. 기사 속 지도에는 독도와 다케시마를 병기표기로 바꿔 놓았습니다. 

이에 네티즌들은 분노했는데요. “어떻게 병기표기를 할 수 있는지“, “누가봐도 한국땅인데“, “CNN에 이메일 보내자” 등 반응이 이어졌습니다.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이에 우려했는데요. “세계적인 유력 언론매체가 독도와 다케시마를 함께 병기하는 사례가 많아지고 있다. 일본 정부의 지속적인 항의와 로비가 먹혀가고 있다는 증거”라고 지적했는데요. 

이어 “이제 한국 정부도 강력한 조처를 해야 하며, 민간차원에서는 독도 관광을 늘려 실효적 지배를 강화하는데 더 힘써야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진출처=CN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