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겸 연기자 아이유가 유인나로부터 받은 밥차를 인증했습니다. 12일 인스타그램에 사진들을 공개했는데요.

현수막엔 앞치마를 한 유인나 사진이 담겼습니다. "맛있게 드시고, 지은이 잘 부탁드려도 델루나"라고 적혔죠.

그는 센스 넘쳤습니다. "만월이 큰 사랑 받는 거 찬성", "만월이 밥 사주면 드라마 잘 델루나?"라고 했는데요.

이뿐만이 아닙니다. 유인나는 "모두 오충환 감독님과 스태프분들 덕분이다. 힘내시라"라고 덧붙였습니다.

아이유는 명랑했습니다. 차 앞에서 사진을 찍었는데요. "아이유인나, 냠"이라며 하트 이모티콘을 더했습니다.

분위기는 유쾌했습니다. 독특한 스티커를 붙인 사진도 올렸는데요. 장난기 넘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죠.

한편 두 사람은 지난 2013년 KBS-2TV '최고다 이순신'에 함께 출연한 후 우정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사진출처=아이유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