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의정부시 용현동의 한 아파트에서 일가족 3명이 흉기에 찔려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경찰에 따르면 20일 오전 11시30분께 A씨(51)와 아내 B씨(48), 딸 C양(18)이 숨져 있는 것을 아들 D군(15)이 발견해 신고했다.

D군은 '새벽 늦은 시간에 잠들어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도 모르고 깊이 잠들었는데 일어나보니 가족들이 모두 숨져 있었다'는 취지로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D군은 심한 정신적 충격을 받은 상태여서 경찰은 D군이 심리적 안정을 취한 후에 조사에 나설 방침이다. 

외부 침입 흔적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집 내외부와 시신을 합동감식 중이다.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의정부=뉴스1) 이상휼 기자

daidaloz@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뉴스1. 해당글은 제휴매체의 기사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