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태현, 장재인을 향한 관심이 뜨겁다.

15일 주요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에는 '남태현 장재인'의 이름이 등장했다. tvN 예능 프로그램 '작업실'에 두 사람이 함께 출연하며 주목받은 것. 

실제 공개 열애 중인 남태현, 장재인은 이날 방송에서 엇갈린 모습을 보여줬다.

남태현은 고성민에게 "오빠 차로 데이트 가자"고 말했는데, 이 자리에는 장재인 그리고 빅원도 함께 있었다. 

남태현에게 호감이 있던 장재인은 당황한 표정을 지었다. 빅원 역시 고성민에게 마음이 있었기에 같은 모습이었다. 

남태현이 고성민과 데이트 중인 때, 장재인은 빅원과 솔직한 대화를 나눴다. 그는 "성민이가 지금 너 질투하라고 태현이랑 간 거 아니냐. 그렇게 기초적인 것도 안 보이냐"고 말했다.

하지만 빅원은 "그건 네 생각이다. 모든 걸 섣불리 생각할 필요는 없다"고 선을 그어 눈길을 끌었다.

lll@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뉴스1. 해당글은 제휴매체의 기사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