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하성운이 수준급 노래 실력을 선보였습니다.

15일 오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하성운이 부르는 '너의 집 앞에서' 영상을 선공개했는데요.

해당 영상에서 가수 박선주는 다음 러브콜 주인공으로 하성운을 선택했다고 전했습니다.

박선주는 "워너원은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시작할 때부터 관심을 갖고 있었다"며 말문을 열었는데요.

이어 "쿨 이재훈이 원곡을 부르고, 김범수가 리메이크한 '너의 집 앞에서'라는 곡이 있다. 이 노래를 프로그램에서 하성운이 불렀더라"고 팬임을 드러냈죠.

그녀는 하성운이 콘서트에서 해당 곡을 부른 사실도 알고 있었는데요. '노래천재' 김범수도 어려워한 곡이라는 것.  

이때 MC들은 하성운에게 '너의 집 앞에서'를 짧게 불러줄 것을 부탁했습니다.

긴장한 듯한 모습을 보이던 하성운은 이내 안정적인 보컬 실력을 선보였는데요.

그의 노래를 들은 박선주는 “위험한 발언일 수도 있는데···”라고 말하는 모습이 공개돼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더했습니다.

<사진·영상출처= MBC '라디오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