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최연소 아나운서 김수민이 첫 뉴스를 진행했습니다.

김수민 아나운서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뉴스 진행 모습을 캡처해 올렸습니다. "첫 뉴스"라는 멘트도 덧붙였습니다.

사진 속 김수민 아나운서는 하늘색 재킷에 흰 상의를 매치했습니다. 단아한 미모와 침착한 진행으로 시선을 강탈했습니다. 

김수민 아나운서는 1997년생, 올해 한국 나이 23세입니다. 한국예술종합학교에 재학 중이던 지난 해, 즉 22세 나이로 SBS 신입 공채에 합격한 '엄친딸'입니다. 

<사진출처=김수민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