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당 게시글은 제휴사인 ‘LASS’의 컨텐츠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 무관합니다.>

삶아 먹으면 쫀득한 식감이 일품인 문어는 매우 영리한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요. 최근 해외에서 통을 탈출하는 문어 동영상이 화제입니다.

동영상은 일본의 에노시마 수족관이 몇 년 전에 공개한 것인데요. 병에 갇힌 문어가 탈출하는 동영상입니다. 빨판을 이용해 순식간에 뚜껑을 열어 버립니다.

일본 가나가와현 후지사와에 있는 에노시마 수족관이 지난 2010년 유튜브에 게시한 동영상이 최근 해외 커뮤니티에서 주목받고 있습니다.

영상을 보면 통 안에 들어간 문어는 잠시 고민하는 듯하더니 이내 뚜껑을 열고 탈출하는데요.

문어는 자신이 통 속에 갇혀 있다는 사실을 정확히 인지하고 빨판을 이용해 뚜껑을 열었습니다. 그럼 이 영상을 본 해외 네티즌 반응을 몇 가지 살펴보겠습니다.

● 믿을 수 없을 만큼 똑똑하네.

ㄴ문어는 바다에 사는 현자다.

● 만약 문어의 수명이 더 길면 포유류에 필적하는 지성과 우위성을 가질 거라고 어딘가에서 읽은 적이 있다.

● 안쪽에서 뚜껑을 열다니...

● 돌고래와 문어는 누군가에 의해 지구로 옮겨졌을지도 모른다.

● 오른쪽으로 돌리면 닫히고, 왼쪽으로 돌리면 열리는 것은 문어 세계에서도 상식 레벨이구나.

에노시마 수족관에 따르면 문어는 먹물을 토할 뿐만 아니라 굉장히 좁은 공간에 숨을 수도 있고요. 몸의 색깔과 모양을 주위와 동화시키는 다양한 생태를 가지고 있답니다.

<해당 게시글은 제휴사인 ‘LASS’의 컨텐츠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