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송효진기자]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제작발표회가 12일 오전 서울 여의도 콘래드서울에서 열렸다.

지수와 진영은 개성 강한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첫사랑은 처음이라서'는 첫 인생이라서 어렵고, 첫사랑이라서 서툰 인생초보 다섯 청춘들의 좌충우돌 로맨스를 담은 드라마로 오는 18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첫사랑 그녀석" (지수)

"훈훈한 썸남" (진영)

"고를 수 없는 삼각관계"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