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수현과 '소녀시대' 윤아가 의외의 친분을 과시했습니다.

수현은 지난 28일 서울 성수동 대림창고에서 열린 '샤넬퍼렐' 플래그쉽 오픈 및 새 컬렉션 런칭 기념 파티에 참석했습니다.

이날 수현은 우아한 매력을 뽐냈습니다. 봄내음이 물씬 풍기는 파스텔톤의 재킷과 2개의 숄더백으로 유니크한 패션을 완성했죠.

여기에 자연스러운 웨이브가 들어간 헤어스타일로 네추럴하면서도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연출했는데요. 멀리서 봐도 분위기가 남달랐습니다.

이날 수현은 뜻밖의 인물과 즐거운 한때를 보냈습니다. 바로 '소녀시대' 멤버 윤아였는데요.

두 사람은 함께 만난 기념으로 함께 셀카를 남겼습니다. 두 사람의 꽉 찬 이목구비와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았습니다.

수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서도 윤아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는데요. "Hey pretty"(안녕 예쁜이)라며 그녀의 미모를 칭찬했습니다.

네티즌들은 두 사람의 뜻밖의 만남에 흥미롭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두 사람 너무 잘 어울린다", "앞으로도 종종 친분을 보여줬으면 좋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출처=수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