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ㅣ타이베이(대만)=송효진기자] 배우 소지섭이 큰 키로 남다른 수트핏을 뽐냈다.

소지섭은 지난 10일 대만 타이베이 인터네셔널 컨벤션 센터에서 '2019 소지섭 아시아 팬미팅 투어 <헬로>'를 열었다. 이날 3,000명의 현지 팬들이 모였다.

이날 소지섭은 블랙 수트를 입고 무대에 등장했다. 베리 매닐로우의 '캔트 스마일 위드아웃 유'(Can't Smile Without You)를 감미로운 목소리로 열창했다.

소지섭은 “항상 변함없이 환영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설레기도 하면서 떨린다. 긴장도 된다. 이 시간을 다함께 즐겼으면 좋겠다”고 팬들에게 인사도 전했다. 

한편 소지섭은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이어간다. 20~23일 일본, 3월 2일 태국, 9일 인도네시아, 10일 홍콩, 16일 필리핀 등에서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오늘도 블랙요원"

불멸의 수트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