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오명주기자]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신인 보이그룹을 론칭했다. ‘방탄소년단’ 이후 6년 만의 남자 아이돌이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측은 11일 공식 홈페이지에 신인 그룹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그룹명은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 X TOGETHER, TXT)다.

소속사 측은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서로 다른 너와 내가 하나의 꿈으로 모여 함께 내일을 만들어간다는 의미를 담았다”고 설명했다.

첫 번째 멤버도 공개했다. 팀의 맏형인 연준이 그 주인공. 만 19세로, 뛰어난 춤 실력이 특징이다. 노래방과 PC방 등에서 소년미 넘치는 매력을 보였다.

소속사 측은 “추후 다른 멤버들도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라며 “데뷔 시점은 공개되지 않았다.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