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제니가 넷플렉스 드라마 ‘기묘한 이야기’ 팀으로부터 깜짝 크리스마스 선물을 받았습니다. 제대로 성덕 인증을 했는데요.

‘넷플렉스 코리아’ 측은 지난 21일 공식 트위터에 “전 세계 팬들에게 보내는 기묘한 아이들의 크리스마스 깜짝 선물 (ft. 제니)“라고 글을 올렸습니다.

팀 주인공들은 직접 포장한 크리스마스 선물을 줄 팬들의 이름을 호명했습니다. 그중 제니를 위한 선물도 있던 것인데요.

제니는 즉시 기쁨을 드러냈습니다. “오 마이 갓”(OMG)이라며 자신의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 캡처 사진을 공개했는데요.

제니는 앞서 ‘기묘한 이야기’에 대한 사랑을 드러낸 바 있습니다. 지난 11월 네이버 V라이브에서 “넷플렉스에 꽃혀 산다. ‘기묘한 이야기’를 정주행 중이다”라고 말했는데요.

이에 네티즌들은 “역시 제니“, “제니 클래스란“, “진짜 기분 좋았겠다“ 등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출처=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