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 한혜진이 자신의 남자친구 전현무가 ‘미스터 션샤인’ 구동매 캐릭터와 비슷하다고 농담을 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지난 11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서는 드라마 ‘미스터션샤인’ 출연자 최무성, 윤주만, 김혜은이 게스트로 등장했습니다.

MC 한혜진은 세 사람을 보고 “죄송하지만 저는 구동매(유연석 분) 때문에 ‘미션’을 봤다”고 털어놨습니다.

그녀가 구동매에 빠지게 된 매력포인트는 바로 츤데레였습니다. “정말 오랜만에 본 제대로 된 츤데레였다”고 주장했죠.

이때 윤주만은 유연석에게 전화통화를 걸었는데요. 김희철은 “여기 구동매의 열혈팬이 있다. 지나가는 시민이다”며 그녀를 놀렸습니다.

이에 유연석도 재치있게 “어디 사는 누구냐”라고 물었는데요. 김희철은 이에 “전현무 여자친구다”라고 짓궂게 말했습니다.

MC들은 한숟갈 더 떠 “전현무가 구동매로 보인다더라”고 말했는데요. 유연석은 “구동매도 (전현무처럼)털과 수염이 많은 스타일이다”고 너스레를 떨었습니다.

이를 들은 한혜진은 “둘이 비슷하지 않냐”고 말했는데요. 출연자들이 의아해하자 그녀는 곧바로 웃으며 “죄송하다”고 사과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함께 보실까요?

<영상출처=tvN ‘인생술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