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호준기자] ‘소녀시대’ 유리와 배우 이주연, 공승연이 11일 오후 서울 종로구 JCC 크리에이티브센터에서 진행된 한 패션 브랜드 행사에 참석했다.

유리는 아찔한 초미니 원피스로 섹시미를 뽐냈다. 타이트한 의상에도 군살없는 몸매가 돋보였다.

이주연은 호피무늬 의상을 선택했다. 강렬한 레드컬러의 의상이 취재진의 시선을 끌었다.

공승연은 블랙컬러의 미니 원피스를 입었다. 레드립으로 포인트를 준 모습이었다.

“오늘은, 파격섹시”

러블리 꽃미소

아찔한 비주얼

시크한 손인사

강렬한 카리스마

매혹의 캣츠아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