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보미가 자신의 민낯을 과감하게 공개했습니다. 꾸밈없는 민낯에도 변함없는 비주얼을 과시했는데요.

보미는 지난 22일 자신의 유튜브 페이지 '뽐뽐뽐'에 데일리 메이크업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평소 무대화장이 아닌, 자신이 직접하는 화장법을 소개했는데요.

사실 그녀는 평소 화장을 자주 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무대에서 화장을 자주 하니까 평소에는 화장을 잘 안 하려고 한다"며 "유튜브를 시작하며 그나마 화장 실력이 늘었다"고 전했습니다.

보미의 말처럼 그녀는 화장법을 그다지 능숙하게는 하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팬들을 즐겁게 만들었죠.

그녀는 파운데이션, 컨실러, 눈썹, 아이섀도우, 립스틱까지 전부 스스로 해냈습니다. 하지만 "나도 내가 왜 이 부분을 커버하는지는 모른다"며 엉뚱한 매력을 보였습니다.

화장이 끝난 뒤 모습은요? '훈녀' 그 자체였습니다. 메이크업 전과는 사뭇 다른 청초한 매력이 보였죠. 영상으로 보실까요?

<영상출처=뽐뽐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