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민아가 한성호 대표에게 실수했던 사연을 공개했습니다.

AOA는 7일 MBC FM4U '김신영의 정오의 희망곡'에 출연했습니다.

김신영은 '술 한잔 하고 대표님에게 반말한 적이 있다던데"라고 물었습니다.

민아는 "몇 년 전 일인데 아직도 회자된다. 충격적인 일화였다"고 말했습니다.

때는 AOA 콘서트 뒷풀이 회식이었는데요. FNC 한성호 대표가 조금 취한 상태로 "민아야 너무 힘들다"라고 말을 걸었습니다.

여기에 술에 취해있던 민아는 "아휴, 너만 힘드냐. 우리가 더 힘들다"고 말했다는데요.

민아는 "이홍기 오빠나 다른 선배들이 같이 있었다. 다행히 대표님이 완전히는 기억을 못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디스패치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