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호준기자] 그룹 ‘아이즈’가 20일 오후 서울 한강 반포지구에서 버스킹 이벤트를 개최했다.

현준은 눈부신 비주얼로 시선을 모았다. 만화를 찢은 듯 조각같은 외모가 인상적이었다.

한편 아이즈는 두 번째 미니앨범 ‘엔젤’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엔젤’은 일렉트로닉 사운드와 록의 절묘한 크로스오버가 돋보이는 곡이다.

“이 분위기, 넘사벽”

찬란한 비주얼

“이 구역, 고막남친”

“옆선도 예술”

 

“매일이 화보다”

“이래서, 만찢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