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당 게시글은 제휴사인 ‘이슈노트’의 컨텐츠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 무관합니다.>

아직도 인종차별은 세계에서 민감하고 예민한 문제입니다. 하지만 이것을 슬기롭게 대처한 한 여성이 있는데요.

캐나다에서 게임 BJ로 활동하는 리사 반나타는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한국인 남성으로 알려진 남자친구와의 열애를 공개했습니다.

이를 접한 일부 네티즌은 "왜 아시아 남자를 만나냐", "돈이 그렇게 좋냐?"며 악플을 달았습니다.

심지어 리사의 sns 계정 팔로워 수도 급감했습니다. 하지만 리사가 이 사태에 대처한건 비공개 전환도, 게시물 삭제도 아니었습니다.

리사는 보란듯이 남자친구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습니다. 그냥 자신의 사랑만 믿고 일부 네티즌 말들은 신경쓰지 않은 것입니다.

한편 리사의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는 70만명이며 유튜브 구독자는 12만명에 달합니다.

(출처=유튜브,FBI사무실)

<해당 게시글은 제휴사인 ‘이슈노트’의 컨텐츠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