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들은 완벽한 바디라인을 자랑합니다. 군살 없는 몸매는 물론, 남다른 굴곡으로 S라인을 자랑하는데요.

여기, '밴디지 드레스'를 완벽 소화한 스타들이 있습니다. 초밀착 디자인으로 몸매를 강조하는데요. 섹시한 매력이 돋보이죠.

'밴디지 드레스'를 소화하긴 쉽지 않습니다. 늘씬한 허리에 풍만한 골반 라인, 가녀린 각선미까지 갖춰야 하는데요.

붕대를 감은 듯한 모습에서 디자인 이름이 붙여졌습니다. 디자이너 '에르베 레제'가 유행시킨 것으로도 알려져 있는데요.

타이트한 원피스로 몸매를 뽐낸 미녀 스타들, 사진으로 만나시죠.

'AOA' 설현

'걸스데이' 유라

현아

'티아라' 효민

나나

조현영

정인영

서유리

유승옥

김소연

<사진출처=디스패치 DB, 글램, 애즈핏,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