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민정기자]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VIP 시사회가 12일 오후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롯데시네마에서 열렸다.

김새론은 성숙한 분위기가 돋보였다. 아역배우의 이미지를 벗고 숙녀의 비주얼을 자랑했다.

한편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1년 전 세상을 떠난 수아(손예진)가 기억을 잃은 채 우진(소지섭) 앞에 나타나면서 시작된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14일 개봉 예정.

“성숙한 분위기”

“폭.풍.성.장”

“러블리 스마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