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 다른 홈마스터와는 차별이 다른 사람이 있습니다. 극사실적인 사진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 홈마스터죠.

그 이름은 바로 '내장탕'입니다. 그는 다른 홈마스터와 달리 피부나 색감을 전혀 보정하지 않기로 유명한데요.

때문에 '내장탕'의 사진에서 살아남는 연예인들은 극히 드뭅니다. 어떤 경우는 눈이 반쯤 감겨 있기도 하고, 다소 굴욕적인 각도로 찍히기도 하죠.

하지만 차은우의 경우는 다릅니다. 피부 보정을 안 해도, 어떤 각도에서도 완벽한 비주얼을 보였습니다.

사진을 찍은 장본인마저도 놀랐습니다. "점점 더 잘생겨지는 것 같다. 얼굴도 작은데 키가 정말 크다"며 "적당히 덩치도 있고 눈도 똘망똘망해 여자들이 좋아할 것 같다"는 후기도 적어놨죠.

<사진출처=내장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