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티섹시’라는 말, 들어보셨나요? 귀여운데 섹시하고, 또 섹시한데 귀여운 사람을 일컫는 단어인데요.

걸그룹들도 예외는 아니었습니다. 그 주인공은 ‘레드벨벳’ 조이와 ‘블랙핑크’ 제니, ‘우주소녀’ 성소, ‘트와이스’ 사나입니다.

가만히 있으면 섹시한 분위기가 흐르고요. 미소를 지으면 귀여운 매력이 흘러 넘칩니다. 그 모습, 사진으로 감상해보실까요?

먼저 ‘레드벨벳’ 조이입니다.

유독 흰 피부 덕분에,

레드립이 잘 어울리는데요.

함박웃음을 지으면?

귀요미 매력이 터집니다.

다음은 ‘블랙핑크’ 제니입니다.

오동통한 볼살이 매력 포인트인데요.

고개를 45도로 돌리면,

섹시한 분위기가~.

‘우주소녀’ 성소 역시

큐티섹시의 대명사입니다.

넘사벽 비주얼에,

육감적인 몸매로 팬심을 자극하고 있는데요.

귀여움과 섹시미를 동시에 가졌습니다.

마지막 주자는 ‘트와이스’ 사나입니다.

서툰 한국말로 귀요미 대열에 합류했는데요.

시스루 의상을 입으면요?

섹시함은 덤~.

<사진 출처=디스패치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