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슈퍼주니어가 인도네시아 첫 단독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슈퍼주니어는 지난 27~29일, 총 3일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화려하게 펼쳐진 'SUPER JUNIOR WORLD TOUR "SUPER SHOW4" in JAKARTA'는 2만 5,000 여명의 현지 관객들의 열렬한 호응 속에 대성황을 이뤘다.   
 
특히 이번 공연은 슈퍼주니어가 인도네시아에서 갖는 첫 단독 콘서트인 만큼, 지난 7일 진행된 오프라인 예매에는 이른 아침부터 수천 명의 팬이 티켓을 구매하기 위해 매표소 앞에 몰려들어 일대 교통이 마비되기도 했다.

 

결국 이번 공연은 팬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으로 1회 공연이 추가됐다.슈퍼주니어는 해외 가수 사상 최초로 인도네시아에서 3회 공연 개최는 물론 전석 매진으로 최다 관객 동원도 기록했다.


또한 지난 26일, 인도네시아 수카르노 하타 공항에는 슈퍼주니어의 입국 장면을 보기 위해 수천 명의 팬이 운집해 북새통을 이뤘다.

 

슈퍼주니어는 이번 공연에서 '쏘리쏘리', '미인아', 'Mr.Simple' 등의 히트곡 무대를 비롯해 앨범 수록곡 무대, 멤버들의 개별 무대 등 슈퍼주니어만의 매력이 돋보이는 다채로운 무대를 선사했다.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한 EXO-M은 'MAMA', 'HISTORY' 2곡의 무대를 선보여 관객들의 폭발적인 환호를 이끌어냈다. 

 

더불어 인도네시아 관객들은 공연 내내 파란색 야광봉을 흔들면서 노래를 따라 부르고 열정적인 응원을 보냈다. 슈퍼주니어를 위해 'ELF♥SJ FOREVER' 등의 메시지가 적힌 플랜카드를 펼쳐 보이는 깜짝 이벤트도 준비해 멤버들을 감동시켰다. 
 
한편 슈퍼주니어는 다음달 양일간 일본 도쿄돔에서 10만 명 규모의 단독 콘서트를 열고 월드 투어의 열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