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많이 그리울거야”…정유미, ‘윤식당’ 하드털이

기사입력/수정 : 2017-05-20 02:21 오전

연기자 정유미가 tvN ‘윤식당’ 종영의 아쉬움을 달랬습니다.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다수의 사진을 올렸는데요.

다양한 사진이 눈길을 끌었습니다. 포스터 첫 촬영 날부터 촬영 중 비하인드 컷, 캐리커쳐 사진 등을 올렸다.

이서진, 정유미, 윤여정, 신구의 다정한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말없이 앉아있는 모습에서도 서로의 끈끈한 정이 느껴졌죠.

정유미는 마지막 캐리커쳐 사진을 올리며 특히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빠잉”, “빠빠잉”이라는 멘트를 적었죠.

<사진출처=정유미 인스타그램>

PHOTO

FASH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