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짤줍] 최영재 경호원의 화려했던 과거 사진.jpg

기사입력/수정 : 2017-05-18 12:28 오전

문재인 대통령의 경호를 맡았던 최영재 경호원. 잘생긴 외모 덕분에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주목받고 있는데요.

그의 과거 이력은 어땠을까요? 네티즌 수사대의 추적 결과, 의외의 모습을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바로 화보 사진인데요.

사진 속 최영재 경호원은 완벽한 식스팩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환한 미소와 시크한 눈빛은 여심을 사로잡기 충분했죠.

또 다른 사진도 있었습니다. 바로 그가 미용실 점장으로 일했던 시절인데요. 헤어스타일은 지금과 사뭇 다릅니다. 브라운 컬러의 파마로 부드러운 인상이 강합니다.

혹시 외모만 비슷한 사람은 아니냐고요? 이름 확인 결과, 사진 속 남성의 이름 또한 최영재입니다. 점장으로 일했을 정도면, 머리손질도 남달랐을 것 같네요.

앞서 최 경호원은 최근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경호했던 사연을 고백했는데요.

오래 전부터 문 대통령을 지지했던 그는 직접 문 대통령을 경호하기 위해 개인사업까지 중단하고 경호업무에 충실했다고 합니다.

그의 화려한 과거는 또 있습니다. 최씨는 용인대 경호학과를 졸업했고요. 특전사 장교로 10년간 복무했습니다.

이후 특전사 707부대에서 대 테러 교관 임무를 수행했다고 하는데요. 현재 그의 무도 실력은 도합 공인 11단이라고 합니다. 정말, 드라마 속 캐릭터 같은 인생입니다.

PHOTO

FASHION